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22-06-24 09:16:55 |
오늘날짜:22-06-27 |
시간:17:25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복지뉴스사진

靑松 건강칼럼 (822)... 세계 건선의 날

페이지 정보

작성자 CRW 뉴스 작성일21-11-06 10:17

본문

전신면역질환건선(乾癬)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청송 박명윤  박사 칼럼리스트02.jpg

매년 1029일은 세계건선협회연맹(IFPA; International Federation of Psoriasis Associations)이 지정한 세계 건선의 날(World Psoriasis Day)이다. 2004년에 처음 시작된 세계 건선의 날은 건선(乾癬) 질환에 대한 편견과 오해로 일상생활에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세계 약 12500만명의 건선 환자들을 위해 다양한 교육프로그램과 이벤트가 전 세계적으로 매년 진행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건선 유병률은 서양인에서는 약 3% 정도이며, 동양인에서는 1% 내외로 추산된다. 이에 국내 건선(질병코드 L40) 환자는 50만명 내외이다. 그러나 국민건강보험공단 자료에 따르면 건선으로 진료를 받은 건강보험 환자 수는 최근 5(2014-2018)16만명 선(2018163,531)을 유지 했으며, 남성이 여성에 비해 1.4배 이상 많았다. 최근 우리나라 건선 유병률은 한창 사회생활에 활발해야 할 20, 10, 30대 순으로 비교적 젊은 층에서 높게 나타나고 있다. 환자 1인당 진료비는 5년간 26만원에서 41만원으로 증가했다.

 

대한건선학회(乾癬學會, Korean Society for Psoriasis)는 건선관련 연구와 치료환경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건선환자들이 전문의와 함께 제대로 된 치료를 이어갈 수 있는 사회적 환경조성을 위해 학회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건선 질환에 대한 인식 제고 및 건선에 대한 편견(偏見) 극복을 위해 대국민 건강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학회는 일반인 및 건선 환자들을 위해 질환정보를 상세히 접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를 개편했다.

 

대한건선협회(乾癬協會, Korea Psoriasis Association)가 창립 20주년을 맞아 만 10세 이상의 건선 환자 64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2019)를 실시했다. 설문에 참여한 건선 환자들의 42%는 경증(건선 환부 크기가 손바닥 3개미만), 33%가 중등증(건선 환부 크기가 손바닥 3-10), 25%는 중증(환부 크기가 손바닥 10개 이상)이었다.

 

건선으로 인해 어떤 어려움을 느끼는지 묻는 질문에 공중시설 이용(수영장, 찜질방 등)이라고 응답한 환자들이 24%로 가장 많았으며, 뒤이어 직장 및 학교생활에 어려움을 느낀다가 21%, 대인관계에 어려움을 느낀다가 20%로 나타났다. 이는 건선환자들이 질환으로 인한 고충과 함께, 건선에 대한 오해와 편견에 기인한 사회적 차별의 고충이 크다는 점을 시사한다.

 

건선 치료 환경에 대한 어려움이나 제약(制約)에 대해서는 치료에 대한 불확실성을 가장 큰 어려움으로 꼽았으며, 1순위 응답이 32%, 1-2순위 응답은 54%가 넘었다. 생물학적 제제 산정 특례 엄격한 기준(1순위 26%, 1-2순위 42%)과 치료비 부담(1순위 12%, 1-2순위 31%)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치료제에 대한 정보 부족도 어려움으로 꼽혔다.

 

건선 환자들이 현재 받고 있는 치료법으로는 바르는 약(연고제)58%고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으며, 다음으로는 광선 치료(23%), 대체의학(21%), 생물학적 제제(19%), 먹는 약(16%) 순으로 나타났다. 피부 개선 효과가 좋은 생물학적 제제는 고가(高價)로 중증 환자에게 급여되고 있다. 대다수 건선 환자들은 깨끗하게 개선된 피부가 장기간 유지되는 것을 가장 중요한 치료 목표로 두고 있다.

 

건선(乾癬)이란 은백색의 비늘로 덮여 있고, 경계가 뚜렷하며 크기가 다양한 붉은색의 구진(볼록한 반점)이나 판으로 주로 구성된 발진(發疹)이 전신의 피부에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만성 염증성 피부질환이다. 조직 검사상 표피(表皮)의 증식과 진피(眞皮)의 염증이 특징이다. 한번 걸리면 10-20년은 지속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며, 일시적으로 좋아지더라도 평생 재발 가능성이 있다.

 

건선은 피부에 작은 좁쌀 같은 발진이 생기면서 그 위로 새하얀 비듬 같은 각질이 겹겹이 쌓이는 만성 피부병이다. 좁쌀 같은 발진은 주위에서 발생할 새로운 발진들과 서로 뭉쳐지거나 커지면서 주위로 퍼져 나간다. 이에 많이 퍼지는 경우에는 전신의 거의 모든 피부가 발진으로 덮이기도 한다. 건선은 만성적으로 진행되는데 때로는 저절로 조금씩 좋아지기고 한다.

 

건선은 통상적으로 무릎과 팔꿈치에 가장 많이 생기며, 그 다음으로 엉덩이나 팔, 다리 및 몸의 다른 부위에 생기며 손, 발 등에 생긴다. 손발톱 무좀과 유사한 변형이 손발톱에 나타나기도 하며, 관절염(關節炎)이 발생하기고 한다. 건선은 가려움증이 동반되기도 하지만, 습진 등의 다른 피부병에 비해서 심하지 않은 편이다.

 

건선은 특징적인 피부 발진의 모양, 생긴 부위, 병의 경과와 병력 등을 바탕으로 임상적으로 진단할 수 있다. 건선은 임상적인 양상으로 진단이 내려지는 경우도 많으나 병변을 3-6mm 정도 떼어내 조직 검사를 시행하여 확진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 건선은 만성질환이므로 대개 질병 초기에 확진을 위해 조직검사를 시행한다.

 

건선의 원인은 피부에 있는 면역세포인 T세포의 활동성이 증가되어 그 결과 분비된 면역 물질이 피부의 각질세포를 자극하여 각질세포의 과다한 증식과 염증을 일으키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다. 피부세포가 빠르게 자라나고 정상적인 분화에 장애가 발생되어 피부 위에 비듬 같은 각질이 겹겹이 쌓이게 된다. 대부분의 환자들은 건선은 면역이 약해져서 생기는 질환이라 오해하고 있지만 오히려 비정상적으로 면역반응이 활성화되는 자가면역질환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복지뉴스사진 목록

복지뉴스사진 목록
  • NH농협은행 정선군지부, 정선장학회 장학금 기탁
  • 등록일 2021-12-10 10:20:51
  • NH농협은행 정선군지부, 정선장학회 장학금 기탁     NH농협은행 정선군지부(지부장 강희철)에서는 9일 정선장학회를 방문하여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써달라며 최승준 이사장(정선군수)에게 장학금 500만 원을 기탁했다.
  • 제29회 세계장애인의 날 기념 전국장애인합창대회 성료
  • 등록일 2021-11-26 09:13:52
  • 전국의 장애인합창단들의 화합의 무대     ‘세계 장애인의 날’은 세계 곳곳의 장애인들의 권리신장과 인권 회복을 촉구하기 위해 UN이 지정한 날이다. 이러한 뜻 깊은 날을 기념하여 사)국제장애인문화교류협회중앙회(이사장 최공열)에서는 장애인합창…
  • 靑松 건강칼럼 (824)... 당뇨병의 날
  • 등록일 2021-11-19 08:38:01
  • 코로나19 시대, 당뇨병 관리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미국의 가장 훌륭하고 충성스러운 군인”으로 칭송받던 콜린 파월(Colin Powell, 1937년생) 전 국무장관(2001-2005)이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지난 10월 18일에 별세…
  • 靑松 건강칼럼 (823)... 탈모의 계절
  • 등록일 2021-11-11 08:35:23
  • 탈모증(脫毛症)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The Jesus Times 논설고문)   천고마비(天高馬肥)의 계절인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기상학적으로는 보통 9-11월을 가을(autumn)이라고 하나, 천문학적으로는 추분(秋…
  • 靑松 건강칼럼 (822)... 세계 건선의 날
  • 등록일 2021-11-06 10:17:08
  • ‘전신면역질환’ 건선(乾癬)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매년 10월 29일은 세계건선협회연맹(IFPA; International Federation of Psoriasis Associations)이 지정한 세계 건선의…
  • 靑松 건강칼럼(812)... 2050년 거주불능 지구
  • 등록일 2021-08-28 09:41:33
  • 기후붕괴와 지구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1963년 6월 당시 48세였던 케네디(John F. Kennedy, 1917-1963) 미국 대통령(제35대, 1961-1963 재임)은 워싱턴 소재 아메리칸대학교(American Universit…
  • 강릉시, 남부건강생활지원센터 전국 우수기관 표창
  • 등록일 2020-12-12 07:36:20
  • 강릉시, 남부건강생활지원센터 전국 우수기관 표창 강릉시(남부건강생활지원센터)는 10일(목) 보건복지부가 주최한‘2020년 건강생활지원센터사업 성과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이번 성과대회에서는 전국 72개…
  • NH서울농협와 (사)우리농업 지키기 운동본부 "김치나눔 사랑"
  • 등록일 2020-11-19 08:58:28
  •    지난 10월 27일 하남에 위치한 "벧엘나눔 공동체"(대표:강정자)를 방문하여 대한민국의 자랑 "NH서울농협가족봉사단"과 "(사)우리농업지키기 운동 서울본부"는 사랑의 김장김치를 전달 하였다. (사) 우리 농업 지키기 운동본부는…
  • 사회복지법인 세방이의순재단, 100만원 상당 라면 기탁
  • 등록일 2020-11-12 08:11:18
  • 사회복지법인 세방이의순재단, 100만원 상당 라면 기탁 - 송정동 내 저소득 가구를 위한 라면 32박스 전달   사회복지법인 세방이의순재단(대표 이의순)에서 지난9일(월) 송정동주민센터를 방문해 관내 저소득 가구를 위해 사용해달라며 100만원 …
  • 靑松 건강칼럼 (767)... 이명과 난청
  • 등록일 2020-10-20 08:27:07
  • 난청(難聽)과 보청기(補聽器)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귀는 우리 몸의 유일한 청각기관이며 몸의 균형을 잡아주는 평형감각을 관장한다. 우리가 소리를 듣는 경로는 외이(外耳, 곁귀), 중이(中耳, 중간귀), 내이(內耳, 속귀), 청…
  • 靑松 건강칼럼 (765)... 치매 예방의 열쇠는...
  • 등록일 2020-10-02 17:43:50
  • 靑松 건강칼럼 (765)... 치매 예방의 열쇠는... 치매 극복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우리는 흔히 암(癌)보다 더 무서운 병이 치매(癡呆)라고 말한다. 즉, 암 환자는 사망할 때 자신이 누구인지를 인지하지만, 치매 환자는 자…
  • 靑松 건강칼럼(762)... Cholesterol Day
  • 등록일 2020-09-12 19:56:39
  • 콜레스테롤(Cholesterol)과 건강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9월이 오면 무더위가 끝나고 청명한 가을하늘이 나타나며, 가을과일이 익기 시작한다. 우리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秋夕)이 대부분 9월에 속해 있다. 올해는 10월…
  • 靑松 건강칼럼 (761)... 아베의 지병 ‘궤양성 대장염’
  • 등록일 2020-09-03 10:25:49
  • 궤양성 대장염(潰瘍性大腸炎) 박명윤(보건학박사, 한국보건영양연구소 이사장)  일본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지난 8월 28일 지병(持病)인 궤양성 대장염(潰瘍性大腸炎)이 재발하여 건강이 악화됐다며 사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그는 집권 1기인 2007…
  • “서울남부구치소, (사)한국청소년폭력방지협회 장학금 전달식”
  • 등록일 2020-08-27 09:38:22
  • “서울남부구치소, (사)한국청소년폭력방지협회 장학금 전달식”   서울남부구치소(소장 김정선)는 2020. 8. 26.(수) (사)한국청소년폭력방지협회 후원을 받아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하였다. 서울남부구치소와 한국청소년 폭력방지협회의 업무협약 체결에 따…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 보호정책
본 사: 강원도 삼척시 중앙로 214 603호 / 대표전화:033-576-0236 / FAX:033-541-6369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