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17-06-24 01:58:47 |
오늘날짜:17-06-24 |
시간:02:09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목록으로
17-06-15 09:30

지난해 세대당 건보료 월평균 10만원 넘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건강보험 가입자의 세대당 월평균 보험료가 지난해 10만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입자들은 낸 보험료보다 평균 1.8배 정도의 혜택을 받았으며 저소득 세대, 중증질환 환자가 있는 세대일수록 혜택이 컸다.

14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발표한 ‘2016년 보험료 부담 대비 급여비 현황 분석’에 따르면 지난해 1년 동안 자격변동이 없는 1695만 세대, 3855만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세대당 월평균 10만 4062원을 보험료로 부담하고 18만 3961원의 보험급여를 받아 보험료 부담 대비 1.77배의 혜택을 보고 있었다.

전체 세대를 보험료 순으로 5개 구간으로 나눴을 때 보험료 하위 20% 세대(1분위)는 월평균 2만 6697원을 내고 14만 599원을 보험급여로 받아 보험료 부담 대비 건강보험 혜택이 5.3배였다.

보험료 상위 20% 세대(5분위)는 월 24만 833원을 내고 월 27만 2041원(1.1배)의 혜택을 받았다.

직장가입자와 지역가입자를 비교하면 보험료 하위 20%의 지역 세대는 12.8배(월 13만 9160원/월 1만 881원), 직장가입자는 4.0배(월 14만 10371원/월 3만 5189원)의 혜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료 상위 20%의 지역 세대는 1.0배(22만 3435원/23만 1005원), 직장가입자는 1.2배(29만 8138원/24만 6110원)의 혜택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2012년부터 2016년까지 보험료 대비 급여비의 추이를 보면 전체 보험료는 2012년 8만 8586원에서 2016년 10만 4062원으로 1만 5476원 증가했다.

전체 급여비는 14만 9896원에서 18만 3961원으로 3만 4065원 늘어나 보험료부담 대비 급여비 혜택은 1.69배에서 1.77배로 증가했다. 보험료 상위 20%의 혜택도 2012년 1.08배에서 2016년 1.13배로 늘었다.

또 4대 중증질환 환자가 있는 세대의 보험료 부담 대비 급여비 혜택은 심장질환자가 있는 경우는 8.0배, 뇌혈관질환 7.7배, 희귀질환 4.1배, 암질환 3.7배였다.

같은 중증질환이라도 소득에 따라 급여 혜택이 희귀 질환은 10.1배, 암은 9.3배, 심장질환과 뇌혈관질환은 각각 8.8배씩 차이가 났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지역은 세대주 연령이 60세 이상인 경우 2.6배(25만 5062원/9만 8638원)혜택을 받았으며 30세 미만(2.1배), 50대(1.4배), 30대(1.3배), 40대(1.2배) 순으로 집계됐다.

직장도 가입자 연령이 60세 이상인 경우 2.4배(21만 2571원/8만 8,557원)로 가장 혜택을 많이 받았고 40대(1.8배), 30대(1.8배), 50대(1.7배), 30세 미만(1.2배) 순으로 나타났다.

전체적으로 낸 보험료보다 많은 혜택을 받은 세대가 46.3%였고 나머지 53.7%는 낸 보험료보다 적은 혜택을 받았다.

받은 급여비가 낸 보험료의 1∼2배 이내인 세대가 전체의 18.4%였고 10배 이상의 혜택을 본 사람도 4.9%를 차지했다.

병·의원이나 약국 등 의료 서비스를 한 번도 이용하지 않은 사람도 262만명으로 전체의 6.8%를 차지했다. 의료 서비스 미이용자는 지역 가입자(10.6%)가 직장 가입자(5.2%)보다 많았다.

의료 미이용자 비율은 2011년 8.0%에서 2013년 7.6%, 2015년 7.1%로 점차 줄어드는 추세다.

시도별로 보면 지역세대의 월평균 보험료는 서울이 10만 7740원으로 가장 많았고 전남은 6만 1735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적었다.

직장가입자는 울산이 13만 6124원을 부담해 가장 많았고 다음은 서울(12만 2412원)이었으며 제주는 9만 5967원으로 가장 적은 보험료를 부담하고 있었다.

급여비는 지역세대의 경우 전남이 21만 9670원으로 가장 많았고(보험료 부담 대비 급여혜택 3.6배) 서울은 14만 7192원으로 가장 적었다.

직장가입자는 전남이 22만 8993원으로 가장 많았고 강원이 17만 9724원으로 가장 적었다.

시군구별 보험료부담 대비 급여비 비율은 전남 신안군이 지역세대 6.4배, 직장가입자 3.3배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서울 강남구는 지역가입자 0.86배·직장가입자 0.89배로 가장 낮았다.

세종/김희숙 기자

  • ,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92 문체부, 한국-태국 저작권 포럼 개최해 새글 CRW 뉴스 06-23
2691 청와대 앞길 50년 만에 전면 개방해 새글 CRW 뉴스 06-23
2690 외국인환자 유치기관, 병원 등 2607곳 등록해 새글 CRW 뉴스 06-23
2689 보훈처, 6·25전쟁 제67주년 다양한 기념행사 열어 새글 CRW 뉴스 06-23
2688 대형마트 불공정행위 과징금 2배로 상향해 새글 CRW 뉴스 06-23
2687 정부, 고층 건축물 화재안전 종합대책 마련 추진해 CRW 뉴스 06-22
2686 문체부 장관, 독립·예술영화 생태계 지원 약속해 CRW 뉴스 06-22
2685 6·25 참전했다면 소속 관계없이 유공자 인정해 CRW 뉴스 06-22
2684 공무원 업무 언제 어디서나 가능해져 CRW 뉴스 06-22
2683 해수부, 직제 개정안 시행으로 남해어업관리단 신설해 CRW 뉴스 06-22
2682 패션·뷰티 대표 축제, 아시아 모델 페스티벌 열어 CRW 뉴스 06-21
2681 특허청, 모성보호시간 마음껏 사용해 CRW 뉴스 06-21
2680 재난피해 생계비, 세대원 수 따라 차등 지급해 CRW 뉴스 06-21
2679 여름철 수산물 안전 1차 점검 ‘적합’ 판정 받아 CRW 뉴스 06-21
2678 공정위, OECD 경쟁위원회 정기회의 참석해 CRW 뉴스 06-20
2677 울진국유림관리소 관내 조림지 풀베기사업 본격 실행해 CRW 뉴스 06-20
2676 국정기획위, 형사 공공 변호인 제도 도입해 CRW 뉴스 06-20
2675 해수부, 제주서 아·태 지역 이내비게이션 국제콘퍼런스 열어 CRW 뉴스 06-20
2674 산업인력공단, 일본 가는 취업문 활짝 열어 CRW 뉴스 06-20
2673 경찰개혁 착수, 경찰개혁위원회 공식 출범해 CRW 뉴스 06-1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본 사: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늑구점리길 24 / 대표전화:0502-118-1004 / FAX:0502-139-1004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