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18-08-17 10:19:33 |
오늘날짜:18-08-19 |
시간:06:38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목록으로
18-01-30 08:02

바오로딸, 사순 길잡이 내면의 샘 출간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바오로딸출판사가 ‘내면의 샘’을 출간했다.

교회는 해마다 부활절을 준비하는 사순 시기를 보낸다. 이 시기 동안 신자들은 의식적으로 먹는 것, 마시는 것, 텔레비전 시청, 인터넷 사용 등 무언가를 포기하고 절제하는 계획을 세운다. 매일매일 ‘오늘 하루 나는 무엇을 하겠다’는 희생과 봉사, 실천 다짐을 하기도 하고 각자 자신만의 사순을 보내는 방법 또는 사순 때마다 지켜온 자신과의 오래된 약속이 있기도 하다. 할 수만 있다면 평상시에도 할 수 있는 이런 일들을 특별히 사순 때 하는 이유는 왜 일까. 답은 간단하다. 사순 시기의 목적은 부활이기 때문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사순 동안 각자 안에 묻혀 있는 내면의 샘을 찾도록 제안한다.

사순 시기의 목적은 우리가 길어 올릴 수 있는 샘을 찾는 데 있다. 우리를 생생하게 하는 성령의 샘은 영혼의 근원에서 용솟음쳐 나온다. 이러한 샘을 만날 때 우리 생명은 풍요로워지고 삶이 꽃피기 시작한다. 다만 성령의 샘에 이르기 위해서는 단식이 필요하다고 말한다.

책은 먼저 단식에 대한 구체적인 설명으로 시작한다. 사순 제1주간부터 제5주간까지는 한 가지 주제로 일주일 동안 묵상과 실천을 한다.

사순 제1주간 단식, 몸무게를 줄이기 위한 단식이 아니라 하느님께 마음을 열고 기도에 집중하기 위해 단식을 하면서 내면이 아름다워짐을 체험하도록 초대한다. 사순 제2주간 정화, 물리적인 단식으로는 육신의 정화에 도움을 받지만 중요한 것은 영혼의 정화임을 알도록 초대한다. 사순 제3주간 수련, 수련으로 참된 목표 의식, 즉 내가 무엇을 위해 달리는지, 내 삶의 의미가 무엇인지를 찾도록 초대한다. 사순 제4주간 언어, 언어의 단식으로 다른 사람에 대해 나쁜 말을 함부로 하지 않도록 초대한다. 사순 제5주간 기도와 연민, 누군가를 위해 단식하며 바치는 기도를 통해 그와 내적으로 결합되어 있음과 연민을 느끼도록 초대한다.

성주간부터는 날마다 그날 복음 말씀으로 묵상하고 실천하면서 부활절을 맞이하도록 이끈다.

주님 수난 성지주일부터 주님 부활 대축일에 이르는 성주간은 특별히 예수님 수난에 집중하도록 초대한다. 우리를 향한 예수님의 사랑은 예수님 수난에서 가장 분명하게 나타난다. 수난 받으시는 예수님을 통해 예수님의 사랑을 만나기 때문에 그 수난을 묵상하며 자신의 고통을 바라볼 수 있고 그 고통과 화해할 수 있다. 이 주간은 더 의식적으로, 중요한 전례 주제를 묵상하고 그것을 통해 일상을 가꿀 수 있는 거룩한 주간이 되어야 한다. 그저 거룩한 주간만이 아니라 우리를 거룩하게 하고 치유하는 주간이 되어야 한다.

사순 시기가 우리에게 제안하는 것은 ‘단순한 삶’이다.

손가락 하나로 원하는 것을 다 얻을 수 있는 시대, 모든 게 넘쳐나는 시대를 살고 있다. 과유불급, 정도가 지나침은 미치지 못함과 같다고 했다. 사순 시기 동안 하나하나 내려놓고 몸과 정신을 비우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 저자가 이끄는 대로 단식과 기도, 가족과 함께 집 안에 있는 물건이나 주변을 정리하고 각자 사순을 어떻게 보낼 것인지를 나누고 함부로 남을 평가하지 않고 가족이나 친구의 발을 씻어주는 등 다양한 실천을 통해 우리는 부활절에 새롭게 부활할 수 있다. 우리가 포기할 수 있는 작은 일은 많다. 작은 것을 포기함으로써 내 습관들과 마주하며 내적인 자유를 느낄 수 있다. 규칙적으로 일상 삶에서 물러나는 시간은 필요하다. 일상의 무거운 걸음에서 벗어나는 시간을 일부러 내야 한다.

사순절은 성주간을 지나 부활절로 끝난다. 부활절에 모든 고통은 변화되고 죽음은 그 힘을 잃고 어둠은 밝혀진다. 포기는 축제가 되고, 부활하신 분은 우리의 손을 잡고 우리에게 베푸신 새 생명으로 우리를 이끄신다. 이 책을 통해 각자 안에 묻혀 있는 내면의 샘을 찾을 수 있기를, 그리하여 주님 부활의 은총이 우리 내면에서부터 퐁퐁 샘솟기를 바란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당신 죽음의 표지로서 쪼개진 빵만 주신 것이 아니라 “받아 먹어라. 이는 내 몸이다”고 말씀하신다. 예수님은 쪼개진 빵으로 당신 자신을 내어주신다. 그분은 십자가 죽음이라는 절정에 이르는 사랑으로 당신 자신을 주신다.

‘내면의 샘’은 바오로딸 인터넷서점, 인터파크, 교보문고, 알라딘, 예스24, 반디앤루니스, 영풍문고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출처 : 바오로딸
  • ,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79 교회협, 광복 73주년 성명서 발표해 CRW 뉴스 08-17
878 한국기독교연합, 광복 73주년 메시지 발표해 CRW 뉴스 08-16
877 교회학교 하계대회 및 BCM 어린이 여름캠프 열려 CRW 뉴스 08-14
876 신촌교회 로이스회, 중국선교를 위한 장학금 전달해 CRW 뉴스 08-13
875 나라사랑기독인연합 제3회 포럼 열려 CRW 뉴스 08-10
874 한반도 평화와 화해 주제로 광복절 68주년 평화 포럼 열어 CRW 뉴스 08-09
873 예성총회, 정화교회 제자교회 통합 및 담임목사 위임예배 드려 CRW 뉴스 08-08
872 교회협, 양승태 사법농단 사태 대한 입장 밝혀 CRW 뉴스 08-07
871 한-중 2018 청년 디아코니아 수련회 참가자 모집해 CRW 뉴스 08-06
870 사)한기보협 주요 언론사 지도자 간담회 열어 CRW 뉴스 08-03
869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전라남도와 출산운동 협의해 CRW 뉴스 08-02
868 침례신학대학교 부설 송강사회복지관, 경로당 친친데이 왕중왕전 열려 CRW 뉴스 08-01
867 예성총회, 충서지방회 내포교회 이전감사예배 드려 CRW 뉴스 07-31
866 성령의 권능을 받아 사랑의 성령운동 부흥성회 가져 CRW 뉴스 07-30
865 흰돌산수양관, 2018하계 영적 대변혁의 역사 일어나 CRW 뉴스 07-27
864 사)한국신문방송협회, 7월 정례회의 가져 CRW 뉴스 07-26
863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을 위해 기도하고 실천해 CRW 뉴스 07-24
862 말라위, 마다가스카르에 캠퍼스 복음화의 불을 당겨 CRW 뉴스 07-20
861 고액기부자 성지순례를 통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해 CRW 뉴스 07-17
860 예성 돌단교회, 교회 설립 25주년 기념 및 임직감사 예배드려 CRW 뉴스 07-1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 보호정책
본 사: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늑구점리길 24 / 대표전화:033-541-0236 / FAX:033-541-6369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