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17-08-18 10:22:22 |
오늘날짜:17-08-18 |
시간:19:47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목록으로
17-06-13 08:07

제101회 총회 한신대학교 개혁발전특별위원회 성명서 발표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한신대학교개혁발전특별위원회(이하 ‘특위’)는 기장과 한신대학교의 소중하고 자랑스러운 신앙역사를 회복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우리의 입장을 밝힙니다.

“한신학원이사회는 한신대학교의 조속한 정상화를 위해 101회 총회의 결의를 이행하기 바랍니다.”

우리 교단 101회 총회는 한신대학교의 대개혁을 위하여 아래사항들을 결의하였습니다.

첫째, 한신대 이사회가 선임한 강성영 총장의 인준을 부결하였습니다. 둘째, 현 이사, 감사의 자진 총사퇴 촉구를 결의하였고, 셋째, 한신대 운영상 의혹이 제기되는 점에 대해 외부감사를 결의하였습니다. 넷째, 현 이사진 가운데 부적절하고, 불법적인 절차로 진행된 이사장과 두 명의 개방이사 선임의 원천무효, 다섯째, 1노회 1이사의 원칙으로 정관을 개정하기로 결의하였습니다.

총회는 이상의 정관개정의 문제와 외부감사의 문제와 총장 부재의 공백을 최소화하고자 총장직무대행 선임하는 일을 ‘특위’에 위임하여 주었습니다.

‘특위’는 위와 같은 총회의 결의와 위임사항을 이행하기 위해, 이사회와의 만남을 수차례 주도하면서, 이사회의 소극적이고 지지부진한 반응에도 인내심을 가지고 대화와 협의를 진행해 왔습니다. 또한 자칫 곤란할 수 있는 진행 결과들에 대해서는 최대한 외부에 밝히지 않으면서도, 기장과 한신공동체의 변화와 개혁에 진전된 결과를 얻어내고자 노력하였습니다.

그러나 한신학원 이사회는 특위와 협력하여 101회 총회 결의를 이행할 것처럼 하였으나 결국 아무것도 이행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총회의 결의를 정면으로 거부하며 총회 실행위원회의 지시조차도 무시하기에 이르렀습니다.

결국 ‘특위’가 이렇게 성명서를 발표할 수밖에 없게 된 이유도 101회 총회결의들을 이행할 의지와 행동들은 보이지 않으면서 자신들의 입장을 호도할 목적으로 계속되는 이사회(장)의 호소문 발표와 여론전에 대응할 수밖에 없다는 판단 때문입니다.

현재 ‘특위’는 한신대 관련한 101회 총회의 결의사항들을 충실히 이행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우선, 한신대 외부감사의 비용은 총회 1,2차 임시실행위원회의 의결대로 ‘한신대 1/200 헌금’에서 지출토록 하고 진행 중에 있습니다.

한신대학교 문제 해결의 핵심인 한신학원 이사 정원 확대를 위한 정관개정의 건은 특위가 적절한 안를 만들어 3월 31일 안에 정관을 개정하도록 지난 2월 27일 총회실행위원회가 가결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이런 저런 이유와 핑계로 그 절차진행을 미루고 있습니다.

특위는 더 이상 현 상황을 묵과할 수 없어, 원칙적인 입장을 표명하고, 현 이사진이 101회 총회와 두 번의 실행위의 결의를 조속히 이행할 것을 성명서를 통해 다시 강력히 촉구합니다.

첫째, 101회 총회 결의에 바탕 하여 두 차례의 총회임시실행위에서 확정한 ‘현 총장선임절차 중지명령’에 즉시 순복하십시오.

둘째, 101회 총회 결의에 바탕 하여 두 차례의 총회임시실행위에서 확정한 정관개정안을 조속히 시행할 수 있도록 필요한 절차와 조치를 취하십시오.

셋째, 정영대(학교법인 한신학원 전 감사)씨, 이극래(학교법인 한신학원 현 이사장)씨, 채수일(전 한신대총장)씨가 공동고소한 ‘경기중부노회 한신특위 5인 목사에 대한 명예훼손혐의’의 건즉각 그 소를 취하하십시오 (본건은 경찰과 검찰의 철저한 조사 끝에 증거불충분과 공익적 활동임을 판단하여 지난 6월 1일 검찰에서 최종적으로 ‘혐의없음’(무죄) 처리로 사건 종결되었습니다.)

한신대학교 개혁발전특별위원회는 101회 총회가 부여한 임무를 완수하기 위해, 각 노회와 총회 앞에 다음과 같은 요청을 간곡히 드립니다.

하나, 현 한신학원 이사들이 101회 총회결의사항을 이행할 때까지, 한신대학교 1/200헌금을 보류해 주실 것을 각 노회와 총회에 요청 드립니다.

둘, 총회 파송 이사들이 스스로 사임서를 제출할 수 있도록 소속 노회에 소환을 요청합니다.

셋, 이 문제를 각 노회장(노회대표)과 함께 논의 해결하고자 노회장(총회장 총무 포함) 이사회 특위 연석회의를 제안하고 진행하려 합니다. 꼭 참석해 주시기 바랍니다.

‘특위’는 다가오는 102회 총회가 혼란스러운 한신대를 정상화하고, 교단의 권위를 바로 세우는 전환점이 되기를 바라며, 한신학원이사회의 현 이사들이 기장총회와 한신대의 일원으로서 바람직한 선택을 해 주실 것을 요구하며 마지막까지 인내심을 가지고 지켜볼 것입니다.

아울러 교단 총회의 권위와 한신대가 조속히 정상화되는 길에 기장 총회 26개 노회에 속한 모든 지교회와 한신대학교 구성원들이 한마음으로 뜻을 모아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출처 :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 ,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644 광림서교회, 청라지구 세우고 입당 봉헌예배 드려 새글 CRW 뉴스 08:02
643 한국교회연합, 종교인 과세 시행 유예 관련 논평 발표해 CRW 뉴스 08-17
642 예성총회, 96회기 제2차 은급재단 이사회 열어 CRW 뉴스 08-16
641 한국기독교장로회, 2017년 평화통일주일 지켜 CRW 뉴스 08-14
640 재미 남가주 이북 5도민 중앙회 창립 28주년 기념식 열려 CRW 뉴스 08-11
639 태백성시화운동본부 2017쿨앤홀리페스티벌 개막해 CRW 뉴스 08-10
638 서울신학대학교, 2018학년도 대학입학정보박람회 참가해 CRW 뉴스 08-09
637 한기총 대표회장 3파전 압축 후보등록 마쳐 CRW 뉴스 08-08
636 성결대, 안양시청소년육성재단 산학협동 협약 체결해 CRW 뉴스 08-07
635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전국 시군 인구․종교․사회 현황 출판해 CRW 뉴스 08-04
634 광림교회, 2017년 전교인여름수련회 오는 13일 열어 CRW 뉴스 08-03
633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새로운 항존위원 공천해 CRW 뉴스 08-02
632 예장(통합) 총회, 북남 공동기도주일 기도문 발표해 CRW 뉴스 08-01
631 예성총회, 서울동지방회 사랑나무교회 침수 피해 입어 CRW 뉴스 07-31
630 한기총, 불법 및 금권선거 대책 위한 추가 방안 발표해 CRW 뉴스 07-28
629 서울신학대학교, 미션스쿨 채플 지원해 CRW 뉴스 07-27
628 기성 총회, 제111년차 총회 첫 실행위원회 열려 CRW 뉴스 07-26
627 카페를 통해 아이들에게 복음을 전해 CRW 뉴스 07-25
626 GOODTV 첫 '방송 아카데미 성료해 CRW 뉴스 07-24
625 예장(합동) 총회 7월 기도편지 발표해 CRW 뉴스 07-21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본 사: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늑구점리길 24 / 대표전화:0502-118-1004 / FAX:0502-139-1004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