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19-08-22 10:41:02 |
오늘날짜:19-08-22 |
시간:13:37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목록으로
19-07-22 07:55

공항생활 200여일, 루렌도 씨 가족의 난민심사 받을 권리 보장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너는 이방 나그네를 압제하지 말며 그들을 학대하지 말라 너희도 애굽 땅에서 나그네였음이라” (출애굽기 22:21)

앙골라에서의 박해를 피해 대한민국으로 온 난민 루렌도 씨 가족이 인천공항에 갇혀 지낸지 벌써 200일이 넘었다. 10살도 채 되지 않은 어린 네 자녀와 건강이 좋지 않은 루렌도, 바체테 부부는 인간으로서의 어떠한 권리도 누리지 못한 채 대한민국 땅 한 켠에서 하루하루를 버티고 있는 것이다.

저들이 공항에 갇힌 이유는 올해 1월 한국 정부가 난민인정회부 심사에서 불회부 판정을 내렸기 때문이다. 인천공항출입국외국인청은 콩고계 앙골라인으로서 콩고와 앙골라 사이의 끊임없는 분쟁과 갈등의 상황에서 목숨의 위협을 느껴 탈출할 수밖에 없었던 이들의 사정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채 겨우 2시간 남짓 진행된 조사를 통해 이들은 난민인지 아닌지를 가릴 심사조차 받을 수 없다고 결정했다.

이러한 결정을 담은 불회부 처분 통보 문서에는 담당기관의 직인조차 제대로 찍혀 있지 않았으며, 이후 루렌도 씨 가족에 대한 심사보고서를 제출하라는 법원의 명령조차 불응하는 등 한 가족의 생사를 가를 중차대한 문제를 너무나 무성의하게 처리하고 말았다. 인천공항출입국외국인청이 이처럼 난민심사 받을 권리마저 일방적이고 졸속적으로 제한함으로써 한 가정을 극심한 위험과 죽음으로 몰아넣는 것은 참으로 부끄러운 일이며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사태이다.

현재 루렌도 씨 가족은 난민인정심사 불회부 결정 취소 소송을 제기하고 7월 19일 오전 11시 50분, 항소심을 기다리고 있다. 지금 당장 난민으로 인정해 달라는 것이 아니라 정식으로 난민인정심사를 받게 해 달라는 지극히 당연하고 소박한 요구이다. 대한민국 정부는 루렌도 씨 가족에 대한 난민인정심사를 정식으로 진행해야 한다.

루렌도 씨 가정이 직면해 있는 심각한 박해의 상황을 면밀히 검토하고 이들이 느낄 수밖에 없는 죽음의 공포와 위협에 관해 인도주의적인 관점에서 깊이 살펴봄으로써 난민인정 여부를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 이것이 바로 국제난민협약에 가입했으며, 아시아 최초로 난민법을 제정하여 시행하고 있는 대한민국이 법과 절차에 따라 마땅히 해야 할 바인 것이다. 루렌도 씨 가족의 사례는 대한민국이 건강한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바로 설 수 있을지를 가늠할 중요한 잣대가 될 것이다.

우리는 루렌도 씨와 아내인 바체테 씨, 그리고 어린 네 명의 자녀들이 “가입국들은 어떠한 경우에도 인종, 종교, 국적, 소속된 특정 사회적 집단 또는 정치적 견해를 이유로 난민의 생명 또는 자유가 위협받을 수 있는 국가의 영토로 당사자를 추방 또는 송환해서는 안된다.”(난민지위에 관한 유엔협약 33조)는 원칙에 따라 대한민국의 품에서 새로운 희망을 누릴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며, 이 모든 과정이 진정성을 갖고 합리적으로 진행되는지 지켜볼 것이다.

출처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 ,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122 서울신대, 2020학년도 수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 참가해 새글 CRW 뉴스 07:59
1121 평택대 2019 예성 청소년 여름수련회 열려 CRW 뉴스 08-21
1120 감리군선교회, 신병교육대 세례식 가져 CRW 뉴스 08-20
1119 군선교연합회, 복음전파 쉴 틈 없어 CRW 뉴스 08-19
1118 침례신학대학교, 스마트 강의실 준공 감사예배 드려 CRW 뉴스 08-16
1117 8.15 평화통일 남북/북남 공동기도주일 기도문 발표해 CRW 뉴스 08-14
1116 강서교회 태국에 타라탐교회 건축해 CRW 뉴스 08-13
1115 제12회 한일URM협의회 공동성명서 발표해 CRW 뉴스 08-12
1114 한국교회봉사단, 전소된 사랑의군인교회에 성금 전달해 CRW 뉴스 08-09
1113 인천제일교회·필승교회 친교의 시간 가져 CRW 뉴스 08-08
1112 뉴욕성시화총력전도대회, 2만여 명 전도해 CRW 뉴스 08-07
1111 예장합동 전국장로회연합회, 자장면 선교 봉사 실천해 CRW 뉴스 08-06
1110 서울남부구치소 교정협의회, 얼음생수 사랑의 마음 전해 CRW 뉴스 08-02
1109 기장총회, 일본의 대한 수출규제에 관한 총회의 입장 표명해 CRW 뉴스 08-01
1108 예성 남전도회전국연합회 제32회 하계수련회 열려 CRW 뉴스 07-31
1107 제10회 한성연 임원수련회 태국에서 실시해 CRW 뉴스 07-30
1106 사단법인 로우, 전 세계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으로 섬겨 CRW 뉴스 07-26
1105 기장총회, 정전협정을 평화조약으로 CRW 뉴스 07-25
1104 한신대 강인철 교수 저서, 대한민국학술원 우수학술도서에 선정되어 CRW 뉴스 07-24
1103 경북북부 제3교도소에 그리스도의 생명의 빛 넘쳐 CRW 뉴스 07-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 보호정책
본 사: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늑구점리길 24 / 대표전화:033-541-0236 / FAX:033-541-6369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